• 메디컬포커스

강남세브란스, '그릿 클리닉' 개소

강남세브란스병원이 학업이나 업무 의욕이 떨어진 청소년과 성인들을 대상으로 한 그릿(GRIT) 클리닉을 개소했다.

그릿(GRIT)이란 ‘성장(Growth through)’, ‘관계성 (Relatedness)’, ‘내재동기 (Intrinsic motivation)’, ‘끈기(Tenacity)’의 첫 글자를 합친 합성어로 자기동기력, 자기조절력, 대인관계력을 통한 성장을 의미한다.

프로그램 신청자는 우선 성취역량 인성검사를 통해 자기동기력, 자기조절력, 대인관계력의 3가지 요인을 측정 받는다.


이어 개인의 성취역량에 따라 맞춤 교육 프로그램과 생활습관 교정을 통해 ‘마음근력’을 강화하게 되며, 그 결과 성취력, 도전성, 긍정성 등이 향상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된다.

정신건강의학과 김은주 교수는 “그릿클리닉은 비인지 능력인 성장 믿음, 회복탄력성, 동기, 끈기나 자신감 등 마음 건강의 밑바탕이 되는 마음 근력을 키워주는 것이 목표”라며 “스트레스나 학교폭력으로 학업 의욕을 상실하고 우울감을 느끼고 있는 소아청소년, 감정조절이나 대인관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성인까지 모두 마음근력을 키워 성취능력을 개선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강남세브란스병원은 그릿클리닉 개소에 앞서 지난 5일 학습장애 진단 검사 도구와 학습 성취 향상 프로그램에 대한 협력을 위해 그릿 연구소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기도 했다.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