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디컬포커스

국립중앙의료원, ‘제1회 공공의료포럼’ 개최

공공의료정책 발표 및 토론...공공의료 발전 이바지 단체 및 개인 시상식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는 18일(목) 국립중앙의료원 공공보건의료지원센터가 주관하는 "제1회 공공의료포럼"이 더케이호텔서울(서울 양재동)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작년말 공공의료체계 강화를 위해 발족된 공공보건의료지원센터는 최근 에볼라 확산, 세월호 침몰사고, 지방의료원 기능 재편 등에 따라 부각되고 있는 ‘공공의료 강화’ 라는 각계 각층의 의견을 모으기 위한 공론의 장을 마련했다. 처음으로 개최되는 공공의료포럼은 ‘공공의료 강화를 통한 의료안전망 구축’ 이라는 주제로 열리며, 전국 공공보건의료 수행기관 및 의료분야 학계, 시·도 및 공공단체 관계자 등 300여명이 모여 공공의료 정책방향을 공유하고, 발전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포럼은 크게 4개 주제별 세션으로 구성되며, 공공보건의료의 주요 이슈에 대한 연구 결과 발표 및 관련 전문가 토론, 방청석 자유토론 등으로 진행된다. 오전에 진행되는 주제별 세션1에서는 우리나라 ‘의료취약지 지원정책’ 으로 의료취약지 선정 및 도출방안에 대한 주제로 이태호 선임연구원(공공보건의료지원센터)이 발표한다. 동시간대 진행되는 세션2에서는 공공의료기관이 ‘양질의 공공의료서비스를 효과적으로 제공하기 위한 방안’ 으로 지방의료원을 중심으로 표준진료지침 개발 및 적용 연구결과를 김윤 교수(서울대 의대)와 3개 지방의료원 시범운영사례를 중심으로 발표할 예정이다. 오후 주제토론에서는 ‘제1차 공공보건의료 기본계획의 목표 및 수립방향’ 이라는 주제로 이상영 보건정책연구본부장(한국보건사회연구원)이 연구결과를 발표하고, 학계, 시민사회 관계자 등이 모여 토론을 벌인다. 또한 ‘의료안전망으로서 공공병원이 나아갈 방향’ 이라는 내용으로 임준 교수(가천의대)의 주제발표와 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금년 한 해 동안 공공의료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인 우수 기관 및 개인에 대한 포상으로 ▲공공보건의료계획 시행결과 평가, ▲지역거점공공병원 운영평가, ▲공공보건프로그램 평가, ▲공공의료 및 조직문화 발전 유공자, ▲외국인근로자 등 의료지원사업 유공자, ▲대학병원 공공보건의료사업평가인 6개 부문에 대해 장관 표창을 수여한다. 복지부 관계자는 “국민 누구나 지역·계층·분야에 상관없이 보편적 의료이용을 보장하기 위하여 공공의료의 기능과 역할이 강조되고 있는 이 때에 이번 포럼을 통하여 공공의료의 역량을 강화하고, 더 나은 방향을 모색하는 계기가 될 것” 이라고 밝혔다.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