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디컬포커스

김동식 교수,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

고대안암병원 장기이식센터장 김동식 교수가 지난 13일 서울 소공동 더프라자호텔에서 개최된 '2015 희망의 씨앗 생명나눔 기념행사'에서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

2015 희망의 씨앗 생명나눔 기념행사는 질병관리본부가 주최하며, 생명나눔 활성화에 기여한 유공자와 기관에 대한 표창이 수여된다.


김동식 교수가 이끄는 고대안암병원 간이식 팀은 최근 장기기증서약캠페인을 펼치는 등 다양한 활동으로 생명나눔의 가치를 알리는 활동을 인정받아 복지부장관상의 주인공이 됐다.

김동식 교수는 "장기부전환자들의 마지막 희망인 장기기증이 더욱 활성화되길 바라며, 생명나눔의 문화가 자리 잡아 더 많은 이웃들에게 사랑의 손길이 전해질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고대안암병원 장기이식센터는 혈액형 불일치 장기이식, 타 병원에서 사용하지 못한다고 판단한 장기의 이식 등 고위험 환자의 장기이식을 성공적으로 실시하면서 국내에서 불가능하다고 여겨진 장기를 사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 최근 대한민국보건의료대상 보건복지위원장상을 수상했다.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