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디컬포커스

김완수 교수, 미국안과학회 ‘최우수상’

인제대해운대백병원 안과 김완수 교수가 최근 미국안과학회(American Academy of Ophthalmology)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김 교수는 ‘인공 수정체 탈구의 치료에 있어 인공 수정체 공막 고정술과 홍채 고정술의 결과 비교’에 대해 발표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인공수정체 탈구는 백내장 수술 후 발생할 수 있는 합병증으로 백내장 수술 시 안구 내 삽입한 인공수정체가 수정체낭 내 안정적으로 위치하지 않고 안구 내 부적절한 다른 위치로 이탈되는 질환으로 고도의 수술적 술기가 필요하다.


김 교수는 인공수정체 탈구의 수술적 치료에 있어서 국내외 최고 권위자로 꼽히고 있다는 게 병원 측 설명이다.

김 교수는 현재 해운대백병원 안과에서 선천성 및 합병성 백내장을 전문적으로 진료하고 있다.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