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백병원, 스리랑카서 응급간호사 교육

인제대백병원이 지난 9일 스리랑카 응급전문간호사 현지 교육을 실시하기 위한 입교식을 열었다.

교육생들은 총 44명으로 6개월간 교육받게 되며 ▲응급간호 질 관리 ▲부상자 분류 ▲응급간호의 법과 윤리 ▲응급간호진단과 평가 ▲응급간호중재 등 이론교육과 실습을 진행한다.

이번 현지 교육을 위해 한국 정부는 36종, 138품목의 응급장비와 교육 기자재를 지원했으며, 백병원은 7개월 간 스리랑카 보건부, 간호대학 교수, 종합병원 간호 책임자와 함께 응급간호교육과정을 개발했다.


스리랑카 보건부에서는 교육 수료생에게 국가 자격증을 발급하고 배출된 인력을 종합병원에 우선 배치할 계획이다.


더불어 우수 교육생과 스리랑카 교수를 한국으로 초청해 일산·부산·해운대백병원에서 연수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인제대 간호학과 윤숙희 교수는 “한국과 미국의 응급간호과정을 비교분석한 초안을 바탕으로 현지 응급간호개발위원회 회의를 통해 교육과정을 개발했다”며 “스리랑카에서 응급사고 발생률이 높은 자연재해와 전염병 등 교육내용을 강화했다”고 말했다.

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