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병협, 국군의무사령부 방문해 격려금 전달

민간병원 의료진 공백사태 지원해준 의무사령부에 감사의 뜻 전해


대한병원협회(이하 병협)는 16일, 국군의무사령부(사령관 황일웅)를 방문해 메르스 확산 방지와 민간병원 지원에 적극 나선 군의료진의 노고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격려금 1천만원은 메르스로 인한 민간병원 의료진 공백 사태를 막고 국민안전에 최선을 다해준 군의료진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병협 박상근 회장은 “메르스 확진 환자가 발생한 병원들의 경우 의료진까지 격리가 되어 어려운 상황을 맞았지만, 국군의무사령부에서 군의관과 간호장교들을 신속히 지원해 민간병원들이 힘을 얻고 극복할 수 있었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박 회장은 “황일웅 사령관님으로부터 군의료진 대다수가 메르스 발생 병원 파견에 자발적으로 지원했다고 들었다”며 “국가와 국민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군의료진의 모습에 깊은 감명을 받았다”고 고마움을 나타냈다.

이에 국군의무사령부 황일웅 사령관은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한 것으로 국민안전에 기여할 수 있었던 것이 더 영광스러웠다”며 “이렇게 직접 의무사령부를 방문하여 격려를 해주셔서 너무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병원협회 박상근 회장 일행은 황일웅 사령관의 안내로 국군의무사령부에 설치되어 운영중인 메르스 대응 센터를 둘러봤고, 국군의무사령부의 메르스 사태 대응 결과에 대해 설명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이날 격려금 전달식에는 병원협회 임영진 부회장과 국군수도병원 이명철 원장이 자리를 함께 했다.

댓글 0개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