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이광우 의학전문기자

보건복지부-대한의사협회, 「의료현안협의체」 제25차 회의 개최

의사인력 확대 정책과 의학교육의 질 제고 방안 논의
보건복지부
보건복지부

  보건복지부(장관: 조규홍)와 대한의사협회(회장: 이필수)는 17일(수) 16시에 컨퍼런스하우스 달개비(서울 중구 소재)에서「의료현안협의체」제25차 회의를 개최하였다. 


이날 회의에 보건복지부는 정경실, 김한숙 보건의료정책과장, 송양수 의료인력정책과장, 임강섭 간호정책과장, 유정민 의료현안추진단 과장이 참석하였고, 대한의사협회는 양동호 광주광역시의사회 대의원회 의장, 김종구 전라북도의사회 회장, 이승주 충청남도의사회 대의원회 의장, 박진규 대한의사협회 부회장, 서정성 대한의사협회 총무이사가 참석하였다.


보건복지부와 대한의사협회는 의사인력 확대와 필수의료 정책패키지 방향성에 대한 종합적인 논의를 진행하였으며, 의대정원 증원의 필요성과 논의 절차, 방법 등 향후 검토방향을 집중 토론하였다.

의사인력 확대 과제는 대한의사협회를 비롯한 의료계, 환자, 소비자단체 등의 의견수렴이 필요하며, 현재 이와 같은 단계에 이르러있다. 


보건복지부는 의사인력 확대가 필수, 지역의료를 살리기 위한 필수조건임을 강조하였으며, 2025학년도 입학정원에 반영하기 위해 대한의사협회의 의과대학 증원 규모 제시 등 속도감 있는 논의가 필요하다고 언급하였다.


이와 함께, 보건복지부와 대한의사협회는 의학교육의 질 제고에 필요한 인프라, 교수진, 교육프로그램, 임상실습 등의 개선방안에 대해 토론하였다.


충실한 의학교육은 의료의 질 담보와 국민의 미래 건강수명 보장을 위한 중요과제로, 앞으로 의료현안협의체 등에서의 교육현장 의견청취를 거쳐 체감도 높은 의학교육 강화 방안을 마련하기로 하였다.

 

「의료현안협의체」제26차 회의는 2024년 1월 24일(수) 16시에 개최된다.



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