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세계보건기구가 전염병에 한방 협진을 권고?

한특위, "한의협이 근거로 밝힌 보고서에는 WHO가 권고하는 내용은 전무"


대한한의사협회(이하 한의협)이 보도자료를 통해 세계보건기구(이하 WHO)가 '전염병 발생 등 공공보건상의 비상사태 관리 시 한방 협진 치료할 것을 권고했다고 거짓 근거자료를 제시해 파문이 일고 있다.

대한의사협회 한방대책특별위원회(이하 한특위)는 이 같은 거짓 근거자료로 사용된 보고서에는 당시 중국에서 의학과 중국 전통의학 협진으로 사스 환자에 대해 치료경험과 의사 및 연구자들간 임상경험 공유 차원을 목적에 두고 발간됐다.


한특위는 해당 보고서에 중국 전통의학과 현대의학을 병용해 사스 환자 사망률을 낮추진 못했지만, 치료과정에 약간의 도움을 주었다라는 내용에 주목했다.


하지만 WHO가 공식적으로 '공공보건상의 비상사태관리 시 소위 의한방 협진 치료를 할 것'이라고 권고하는 내용은 전혀 없다.


마치 중국 전통의학이 약간 도움이 되었다는 중국의 주장을 소개하는 자료로 마치 WHO가 공식적으로 협진을 권고하는 것 처럼 한의협이 주장하고 있다라고 전하면서, 내용의 확대 또는 자의적 해석하는 것을 우려했다.


한특위는 "그동안 한의협이 확인하면 바로 들통날 거짓말을 한것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라고 말하면서 "과거 IMS 판결문 왜곡, WHO 침술 표준 관련 왜곡, IMS에 대한 WHO견해 왜곡 등 심각한 거짓말을 한것이 아닌가"라고 말해 강한 의심을 나타냈다.

이어 "바로 이전 중증 질환자에게 검증이 확실하지 않은 간 독성 등 안전이 문제가 되는 한약 등을 투여하는 것이 얼마나 위험천만한 일인지 한방사들이 진정 모르는 것인지 아니면 알면서도 외면하는 것인지 궁금하다"라고 말했다.

끝으로 "한의협에 진실을 밝힐 것을 요구하고, 만약 거짓일 경우 국가 재난을 틈타 만든 거짓말로 국민 안전을 위협하는 범죄를 저지른 것에 대한 책임있는 자세를 보여라"라고 말했다.

댓글 0개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