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시화병원, 신축 심혈관센터 개설

시화병원이 심혈관센터를 신설했다고 3일 밝혔다.

경기 시흥시는 상급종합병원이 부족해 중증 응급환자 및 암, 심뇌혈관 질환 등 중증 질환자들의 경우 인근 지역 대학병원까지 왕래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특히 심뇌혈관 의료 인프라 부족으로 응급 상황 발생 시 신속한 치료가 어려웠으며, 도서·산간 지역 환자들은 병원 이송에도 어려움을 겪는 등의 상당한 불편함이 존재했다. 이에 시화병원은 수준 높은 심혈관질환 전문 치료를 제공하고 지역 주민들의 심혈관질환 건강을 책임지기 위해 심혈관센터를 개설했다. 심혈관 질환 치료는 숙련된 의료진의 풍부한 임상경험과 관련 진료과의 유기적인 협진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시화병원은 건국대 교수 출신 김기창 과장의 심장·혈관내과 진료를 개시하고, 인하대 교수 출신 전용선 심·뇌·혈관센터장을 영입해 심혈관센터의 기반을 마련하면서, 최첨단 의료 장비 도입을 통해 질 높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시화병원 측은 “심혈관 질환 진단·검사·치료·예방에 대한 원스톱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신속한 진단 및 치료가 중요한 심혈관센터인 만큼 365일 24시간 긴급 상황에 대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편리하고 수준 높은 심혈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 0개

Kommentar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