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종근당 병원인상, 김광태 이사장

제5회 종근당 존경받는 병원인상 CEO 부문에 대림성모병원 김광태 이사장, 병원인 부문에 전북대병원 김영철 안전반장 등 5명이 선정됐다. 종근당 존경받는 병원인상 수상자 선정위원회는 최근 회의를 갖고 최종 후보자를 2일 병협 상임이사회에 상정해 인준을 받았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은 ‘종근당 존경받는 병원인상’은 병원계 발전에 공로가 큰 전·현직 병원CEO와 병원문화 창달 및 병원시스템 개선에 공로가 큰 병원인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CEO부문 수상자인 김광태 이사장은 46년 동안 모범적인 병원운영과 병협 회장 및 국제병원연맹(IHF) 회장직을 수행하며 국내 의료발전과 세계화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았다.


병원인 부문 수상자인 전북대병원 김영철 안전반장은 26년간 안전관리 부문에 관심을 갖고 매일 환자안전 및 화재에 취약한 시설을 점검하는 등 안전사고와 화재예방에 기여한 공로를 높이 평가 받았다.

이외에도 세란병원 이영희 간호부장, 서울백병원 외과 장여구 교수, 이대목동병원 김상현 국제협력팀장, 목포한국병원 김재혁 응급의학과장 등이 존경받는 병원인상 병원인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종근당 존경받는 병원인상 CEO부문 수상자에게는 상금 2,000만원과 상패가 수여되고 병원인 부문 수상자에게는 상금 300만원과 상패가 주어진다.

제5회 종근당 존경받는 병원인상 시상식은 오는 16일 오후 63빌딩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