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한의협, 재미한국학교협의회 통해 한의학 교육 나서

NAKS와 미국 및 세계 학생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한의협, 재미한국학교협의회 통해 한의학 교육 나서
한의협, 재미한국학교협의회 통해 한의학 교육 나서
왼쪽부터 재미한국학교협의회 총회장 추성희, 대한한의사협회 부회장 황만기

대한한의사협회(이하 한의협)는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에어포트 하얏트 리젠시 호텔에서 개최된 재미한국학교협의회(이하 NAKS) 주최 '2023 제41회 학술대회 및 정기총회'에 참석해 미국 및 세계 학생들에게 한의약 교육에 나서기로 했다.


NAKS(The National Association for Korean Schools)는 미주 한인 학교 교사들의 협의체로 차세대 한인들에게 올바른 정체성과 긍지를 심어주고자 지난 1981년에 창립되었으며, 산하에 14개의 지역협의회를 두고 8천여 명의 소속 교사가 8만 여명의 학생들에게 한국어, 한국문화를 가르치며, 우리나라 역사의 교육 과정 개발과 정책 연구를 진행해오고 있다.


이날 학술대회에서 한의협과 NAKS는 '미국 및 세계 학생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한의약(Korean Medicine) 교육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우리나라 한의사들의 해외 의료봉사 및 직업교육 등을 통하여, 'Korean Medicine(한의약)'이 세계의학으로 떠오르는 가운데 미국 및 세계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우리나라 한의약 교육을 실시해 학생들의 건강한 성장을 돕고, 재미 한국 학생들과 교사들의 한국인으로서의 정체성 고취에 협력코자 진행됐다.


한의협은 그동안 소아청소년 건강증진사업을 통해 교육 역량을 축적하고 학생·학부모·교사 등으로부터 그 효과와 호응도를 확인한 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미국 국·공립 및 사립학교 학생들에게 한의약 기초 교양 교육, 재미 한국 학생들의 한국 정체성 교육에 필요한 콘텐츠 공유, 재미 한국학교 교사들의 연구에 필요한 자료 공유 등을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날 참석한 한의협 황만기 부회장은 "한의약은 이제 한국 현대의학으로서의 가치를 넘어 세계 의학으로서 각광을 받고 있다"면서 "그동안 교의사업 등을 통해 축적된 교육 노하우를 가감 없이 펼쳐 세계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을 돕고, 한의약의 위상 제고에 박차를 가하고자 이번 행사에 참여하게 됐다"고 밝혔다.


황 부회장은 이어 "최신 IT 기술을 접목한 플랫폼 등을 통해 학생들과 선생님들에게 한의약의 역사·원리·적용 질환 등이 효율적으로 전달되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한의협은 ‘대한민국 한의약의 세계화’를 통해 우리나라 교민들의 자긍심을 높이고 한의약의 저변을 넓혀나가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NAKS 추성희 총회장은 "최근 한의계의 국제 활동을 통해 그 어느 때보다도 활발히 글로벌적으로 성장하는 모습을 발견할 수 있었다"며 "향후 한의협과 긴밀한 협업을 통해 실시하게 될 본 교육은 세계적으로 한의약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재미 한인 후세들의 올바른 정체성 및 자긍심을 심어주는데 선봉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의협, 재미한국학교협의회 통해 한의학 교육 나서
재미한국학교협의회 2023 제41회 학술대회 및 정기총회 폐회식 전경

한편 ‘21세기 차세대 교육의 지향점-한인 이민사와 함께하는 한국학교의 역할과 새로운 지향점을 중심으로’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학술대회에서 한의협 황만기 부회장과 이승환 소아청소년위원회 부위원장은 한의약의 역사와 문화 이야기-동의보감과 허준 선생님을 중심으로 전통한의약과 현대 한의약, 현대과학적 논문 근거를 갖춘 총명 클리닉과 성장클리닉을 주제로 강연해 눈길을 끌었다.

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