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디컬포커스

2013년 노인일자리사업 평가대회 개최

9월 2일, 복지부는 공군회관에서 「2013년 노인일자리사업 평가대회」를 개최


<사례 1>

시흥시니어클럽은 시흥여성새로일하기지원본부와 협력해 재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경력단절 여성들이 안심하고 적극적으로 구직활동에 나설 수 있도록 초등학교 저학년 자녀 돌봄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이를 통해 참여 어르신들에게는 세대간 교류와 사회적 기여도를 통한 자존감 향상을, 경력단절 여성들에게는 사회참여 및 재취업의 기회를 제공하는 1석2조의 효과를 거두고 있다.


<사례 2>

서귀포시니어클럽에서 운영하고 있는 시니어길동무 사업은 올레길(1코스~12코스)에서 140여분의 노인들이 마을향토문화해설사로 활동하면서 마을별 유래(설화)와 볼거리․먹거리에 대한 정보를 올레꾼(관광객)에게 제공하고, 혼자 방문한 올레꾼과 함께 탐방하며 올레길 안전지킴이의 역할도 수행하고 있다. 또한, 이와 더불어 제주 민요 사업단인 칠십리악단의 올레길 현장공연을 지원하여 시너지효과를 창출함으로써 올레꾼과 지역사회에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보건복지부(장관 문형표)는 9월 2일 오전 11시, 공군회관 3층 그랜드볼룸에서「2013년 노인일자리사업 평가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2013년도에 추진된 노인일자리 프로그램을 성실히 수행한 1,176개 수행기관을 평가하고 우수 사례를 공유함으로써 노인일자리사업의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함이며,


우수 기관으로 선정된 자치단체와 일자리 수행기관 등에 상장을 수여하고 노고를 격려하는 시간도 가졌다.

우수지자체로 선정된 시흥시는 주민센터와 연계해 노인일자리 상담 공간을 지원하고, 연중 운영을 통해 맞춤형 노인 일자리 제공 뿐 아니라 노노케어* 등 복지 대상자 발굴에도 힘써 좋은 평가를 받았다.

* 건강한 노인이 노인일자리를 통해 거동이 불편한 노인을 돌보는 활동으로, 거동불편노인 도시락 배달 및 안부확인사업, 가사 및 활동 보조사업 등이 있음


또한 노인의 경력·사회참여 욕구를 활용하여 기존의 거리환경개선 위주의 사업에서 벗어나 갯벌탐사대(갯벌생태교육 및 해설), 보육도우미, 노노상담 등 지역사회에서 필요로 하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였다.


우수 수행기관으로 선정된 목포시 노인복지관은 4대 사회악 중 하나인 학교폭력 해소를 위해 지역 내 초·중·고등학교로부터 수요처를 발굴하여 전국 최대 규모의 CCTV 상시관제사업단(104명)을 운영하였으며,


노인일자리 참여 어르신을 대상으로 연구모임 진행과 함께 자조모임 활성화 지원을 통해 참여자 역량 강화를 통한 사업 내실화를 꾀하였다.


시장형 사업에서 대상으로 선정된 “할머니손맛 반찬전문점 2호점”(청주우암시니어클럽)은 신선한 재료와 할머니의 손맛을 결합하여 지역주민에게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여명의 어르신들이 한달에 50만원(10~12일/월, 명) 가량의 소득을 창출하고 있으며, ’13년도 매출액은 약 1억 5천만원에 달하는 성과를 보였다.


보건복지부 관계자는 “취업이 곤란한 저소득 고령 어르신들이 노인 일자리사업을 통해서 소득을 보전하고 건강개선 및 원만한 대인관계를 유지하실 수 있도록 양질의 일자리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