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디컬포커스

2015 Bio&Medical Korea 글로벌 진출 시작

6600억원 규모 수출계약 및 MOU 8건 체결 등 기대감 높아


'2015 Bio & Medical Korea' 행사를 통해 의료·제약·의료기기 분야에서 총 6,600억원 규모의 수출계약과 양해각서가 체결되어 보건의료산업 해외 진출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는 '2015 BIO & MEDICAL KOREA'의 특별 세션으로 '2015 BIO & MEDICAL KOREA 계약체결식' 를 개최했다.


이 행사는 보건의료산업 글로벌 진출에 최선을 다한 의료기관, 제약·의료기기 기업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성공사례를 확산하기 위해 2012년부터 시작된 행사로 금년에 최대 규모의 수출 사례가 마련됐다.


또한, 수출 계약 및 양해각서 체결을 위해 총 14개 국내기관과 11개 해외기관이 참여했다.

제약 분야는 가장 많은 계약과 양해각서 체결 성과를 보여, 해외 5개사와 국내 6개 제약사 간에 총 6,527억원 규모, 8건의 수출 계약 및 협력 양해각서가 체결됐다.

제품 수출계약으로 대웅제약, 동아 ST, 서울제약, 동광제약 등 4개사에서 총 2,395억원 규모의 수출 계약을 체결했고, 씨엘팜, 삼천당제약, 동광제약은 총 4,132억원의 설비·공장 설립, 제품수출에 대한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의료기기 분야는 해외 2개국 2개사와 국내 2개 의료기기 기업 간에 총 154억원 규모의 수출 계약 및 현지 공식대리점 계약이 성사됐다.


이에 따라 PCL는 브라질에 혈액원용 진단키트를 10년간 약 100억원 규모로, ㈜닥터서플라이는 사우디 공식 대리점을 통해 향후 5년간 약 54억원 규모의 국산 의료기기 수출 기회가 마련됐다.

의료기관 진출은 중국, 러시아 4개 의료기관과 국내 6개기관 간에 총 5건의 해외진출 계약 및 협력 양해각서 체결이 이루어졌는데, 명지병원, 우리안과, CJ메디코어, 한국청년취업연 구원이 각각 건강검진센터를 비롯, 안과, 치과, 피부, 성형 등 전문분야의 진료센터 설립· 운영에 대한 합작 계약 및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또한, 이 자리에는 주한 벨라루스 대사가 참석해 가즈프롬사와 대전선병원간에 최근에 체결한 ’가즈프롬메디컬센터’ 설립·운영 컨설팅 계약 등을 축하하는 시간도 가졌다.

보건복지부 관계자는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국내 기업과 제품·서비스가 좁은 국내 시장을 넘어 8,000조 규모의 세계 시장을 진출하는 것은 현재 우리 보건의료산업이 당면하고 있는 과제이다"

이어 "그리고 해를 거듭할수록 보건의료산업 분야 성과가 한층 더 확대되고 있어 오늘과 같 은 사례들이 늘어나고 국내 보건의료산업을 내수에서 글로벌로 체질을 개선하고 전환하는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해 오늘 행사의 중요성을 다시한번 강조했다.

또한, "올해 오늘 체결한 계약과 양해각서는 출발점으로, 향후 구체적인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더 한층의 노력이 필요하고, 정부도 관련 기업·의료기관이 창의력과 도전력을 가지 고 글로벌 경쟁에 나갈 수 있도록 필요한 지원책을 지속적으로 강구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