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건보공단, 'K-건강보험 운영시스템' 글로벌 모델 제시

'아세안 재정위험관리 구축지원 컨설팅' 초청 워크숍 개최
건보공단, 'K-건강보험 운영시스템' 글로벌 모델 제시

국민건강보험공단은 라오스와 태국 보건부 소속 보건의료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역량강화 초청 워크숍을 10월 22일(일)부터 26일(목)까지 5일 간 운영한다고 밝혔다.


공단은 보건복지부의 'K-Health 보건의료 해외진출 지원 사업(1기: '21년~'23년)'의 일환으로 동남아시아 국가연합(아세안) 10개 회원국을 대상으로 전반적인 컨설팅을 진행하고 있다.


1차 년도는 필리핀, 2차 년도에는 베트남과 캄보디아를 대상으로 재정위험관리시스템에 대한 컨설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였으며, 1기 마지막 사업 연도인 올해는 라오스와 태국을 대상으로 심층적인 정책 컨설팅을 진행중이다.


이번 초청워크숍은 한국 건강보험 재정 관리에 대한 전반적인 노하우를 공유하고, 라오스 및 태국의 사회․경제 상황을 고려한 건강보험 재정현황에 대한 이해, 향후 발전 방향 및 미래 모델 제시 등 효과적인 재정위험관리에 필요한 포괄적 컨설팅을 목표로 개최되었다.


워크숍에서는 「아세안 적응형 재정위험관리시스템 구축지원 컨설팅」 중간보고, 건강보험 재정위험 관리 및 개선방안 도출, 국가별 재정위험관리 미래 목표 모델 제안 및 토론 등을 통해 건강보험 재정관리 시스템 전반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공단의 축적된 성공사례를 공유하는 기회를 가졌다.


특히, 이번 워크숍 과정에 공단 김동완 상임감사가 '내부통제 제고를 통한 재정관리'라는 주제로 특강을 진행하여 구체적인 사례 제시 등으로 참가자들의 호응을 이끌어내었다. 공단은 △소통기반의 문화 조성 △통합연계를 통한 전사적 리스크 관리 △내부 역량강화 및 체감형 성과확산 등 3대 내부통제 전략을 실현하고 있다.


공단 김동완 상임감사는 "이번 워크숍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신 라오스·태국 보건부 등 보건의료 관계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이번 워크숍을 통해 공단이 한국 건강보험 단일보험자로서 경험한 재정위험 관리를 위한 내부통제 운영 노하우를 공유하여 아세안 회원국들의 보건의료 재정위험관리시스템 구축 및 발전에 큰 토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 0개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