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디컬포커스

국립암센터, WHO 네트워크 회의 개최

국립암센터가 지난 13일 ‘국내 세계보건기구(WHO) 협력센터 네트워크 회의’를 열었다. WHO 주요활동을 지원하는 WHO 협력센터는 국내 14개 분야 18개 기관이 지정돼 운영 중이며, 국내 협력센터 간 활동현황 공유 및 협력방안 모색을 위해 네트워크를 조직하고 주기적으로 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이강현 원장은 “세계보건기구 협력센터 국내 네트워크 일원으로서 자부심과 책임감을 동시에 느낀다”며 “이번 회의가 국내 WHO 협력센터 간 상호협력을 통해 한국 보건 분야의 공동 발전을 도모하는 자리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국립암센터는 지난 2005년 ‘암 등록 예방 및 조기검진’ 분야의 WHO 협력 센터로 지정된 이후 암 관리 발전을 위해 매년 WHO 공동 워크숍 개최, 한국 자문단 현지 파견 교육, 초청 연수 등 활동을 해오고 있다.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