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메르스 확진자 3명 추가, 총 172명

대책본부, "치료중 95명, 퇴원자 50명, 사망자 27명"


보건복지부 중앙메르스관리대책본부(이하 대책본부)는 22일 메르스 확진자는 전날보다 3명 늘어난 172명이라고 밝혔다.


대책본부는 치료 중인 환자는 95명, 퇴원자는 50명, 사망자는 27명으로 확인됐다고 전했다.

170번째 확진자는 76번째 확진자와 6일 건국대학교병원 같은 병동에 입원했었고 171번째 확진자는 5월 27일부터 29일사이 삼성서울병원 응급실에 내원한 것을 확인했다.

마지막으로 172번째 확진자는 대청병원에 근무한 간병인으로 조사됐다.

확진자 중 유일한 10대인 ▲67번째 남성 16세 ▲22번째 여성 39세 ▲49번째 남성 75세 ▲55번째 남성 36세 ▲68번째 여성 55세 ▲130번째 여성 65세 ▲144번째 남성 71세 등 7명이 20과 21일 퇴원해 전체 퇴원자는 총 50명으로 늘어났다.


현재 67번째 확진자는 메르스는 완치됐지만 다른 질환 치료를 위해 20일부터 일반 병상으로 옮겨 치료를 받고 있다.


대책본부는 이들은 항생제 및 항바이러스제 투여, 대증요법 등을 통한 치료를 받으면서 발열 등 호흡기 증상이 호전되고 2차례 메르스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음성으로 나타나 완치 판정을 받았다고 말했다.

퇴원자 50명의 성별은 남성이 28명, 여성은 22명이고 연령별로는 40대 14명, 50대·60대가 각각 9명, 70대 7명, 30대 6명, 20대 4명, 10대 1명이다.

한편 사망자는 ▲101번째 남성 84세 암 ▲128번째 남성 87세 심방세동·심부전·암·뇌졸중 기저질환을 가진 2명으로 21일 및 22일 새벽 사망해 전체 사망자는 27명으로 집계됐다.


사망자 27명의 성별은 남성이 20명, 여성이 7명이고 연령별로는 60대가 9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70대 8명, 80대 5명, 50대 4명, 40대 1명 순이다.


사망자 총 27명 중 암, 심장·폐·신장질환, 당뇨, 면역저하질환 등 기저질환 보유자나 고연령층 등 고위험군은 25명으로 나타났다.


대책본부는 22일 격리 중인 사람은 총 3,833명으로 전날보다 202명 줄었고 격리가 해제된 사람은 총 9,331명으로 하루 동안 519명이 격리 해제됐다고 밝혔다.

그리고 전체 격리자 3,833명 중 자가 격리자는 3,048명으로 248명 줄었고 병원 격리자는 46명 늘어난 785명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댓글 0개

Bình luận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