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병협, 각 병원에 메르스 대응 관련자료 배포

"메르스 진단기준·행동지침으로 환자뿐만 아니라 의료진도 보호해야"


대한병원협회(이하 병협)가 중동호흡기증후군(이하 메르스)의 전염이 빠른 속도로 진행되자 메르스 관련 자료를 배포하기 시작했다.


최근 국내에서 메르스 환자가 최초로 발생한 이후, 이 환자와의 밀접접촉으로 인한 2차 감염 등 메르스 추가환자 발생 방지와 감염환자 치료를 위한 대회원병원 정보제공에 나섰다.

병협는 1일 전국 회원병원에 보낸 공문을 통해 일선 진료현장에서 메르스로 의심되는 환자에 대한 진단·신고 시 '메르스 의심환자 내원 시 행동지침'을 잘 지켜 환자 뿐만 아니라 병원의 의료진 보호에도 만전을 기해줄 것을 요청했다.


또한, 과거 신종플루 사태와 같이 국가의 재난적 상황이 발생할 때 마다 지원을 아끼지 않은 전국 회원병원장들에게 감사를 표하며 이번에도 메르스 감염 확산 사태를 조속히 종속시킬 수 있도록 계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이 밖에도 병원협회는 정부와의 적극적인 협조를 통해 5월 29일 '메르스 진단·신고기준 개정 사항'을 비롯해 '2015 메르스 대응 지침'과 '의료기관 대상 메르스 의심환자 내원 시 행동지침'을 5월 29일 공문을 통해 전국병원에 관련 홍보물을 우편 발송했다.

병협이 전국 회원병원에 배포한 메르스 대응 관련 자료는 www.kha.or.kr 협회업무 - 기획정책국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