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부산대병원, 진료안내 서비스 앱 오픈

부산대병원이 병원 환자와 보호자 편의를 위해 KT와 공동 개발한 진료 및 길안내 애플리케이션‘HeNA(Healthcare indoor Navigation App, HeNA)’ 서비스를 오는 19일부터 시작한다.

헤나는 차세대 근거리 통신기술인 블루투스4.0을 적용한 비콘을 이용해 병원 이용객들에게 위치와 길안내 서비스를 제공한다.

부산대병원 내부 500여곳에 기기를 설치해 현재 병원 내 위치, 경로 및 진료 대기 순서 안내 등을 제공한다.


헤나 앱 사용자가 내원 시 병원은 환자를 자동 인지해 환자는 스마트폰을 통해 대기번호표를 발급받고 진료 대기 순서를 빠르게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진료예약 및 조회서비스와 진료이력 확인, 주차관리 등 서비스를 통해 진료 후 병원 이용 절차도 편리하게 스마트폰으로 처리할 수 있게 됐다.


헤나 앱은 19일 내려플레이스토어와 앱스토어에서 무료로 내려 받아 사용할 수 있다.

헤나 사업에 KT와 공동개발을 추진한 부산대병원 융합의학기술원은 “나날이 발전하고 있는 최첨단 ICT 융합기술을 선도적으로 접목해 시민들의 진료 편의를 위해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 병원의 리더가 될 수 있도록 ICT융합연구를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대병원은 19일 헤나 오픈식을 개최한다. 이어 22일까지 4일간 병원 방문객을 대상으로 앱 설치 도움 및 기능 설명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