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사무장 병원 척결..."의료질서 바로 잡자"

경기도의사회 "의료생협 설립인가..엄격한 심사기준 준비"


경기도의사회가 의료질서를 바로세우고, 사무장병원으로 일방적인 피해를 당하는 의사들이 없도록 사무장병원의 척결에 적극적으로 나서기로 했다. 경기도의사회는 의료질서를 해치고, 의사들을 이용하여 개인의 이익을 취하는 사무장병원과 의료소비자생활협동조합(이하 의료생협)의 탈을 쓴 사무장병원에 대해 적극적인 고발 등의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우선 "현재 사무장병원과 의료생협의 탈을 쓴 사무장병원에 근무하는 의사들의 일방적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충분한 계도기간을 둔 후 적극적인 고발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또한 주변 사무장병원으로 의심되는 의료기관이 발견되면 즉각 경기도의사회로 연락해줄 것도 당부했다. 경기도의사회는 "사무장병원의 유무는 근거리에서 활동하는 의료인이라면 명확히 파악할 수 있는 점을 적극 활용하여 사무장병원의 명단을 수집하고, 명단의 확실성을 내부적으로 판단 후 관련기관에 고발조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현재 의료사회적협동조합의 설립 인가는 건강보험공단에 위임되어 설립단계부터 엄격한 심사를 거치지만, 의료생협은 설립인가부터 시·도청에서 인가를 담당하여 불법적인 의료생협의 발호를 막지 못하는 문제점이 대두되고 있는 상황이다. 경기도의사회는 "의료생협이 설립인가부터 엄격한 심사를 거치도록 할 수 있는 방법을 강구하여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