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심사평가원-한국자산관리공사, 내부통제시스템 위한 MOU 체결

권익위 선정 '반부패·청렴 우수사례' 공유를 통한 선진 내부통제시스템 전파
심사평가원-한국자산관리공사, 내부통제시스템 위한 MOU 체결

건강보험심사평가원(상임감사 김인성, 이하 심사평가원)과 한국자산관리공사(상임감사 경윤호, 이하 캠코)는 8일 캠코 본사 회의실에서 '내부통제 강화 및 반부패·청렴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에서 추진하고 있는 내부통제시스템 구축 성과 및 반부패 청렴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상호 감사업무 교류를 통한 감사 전문성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교차감사 등 자체감사기구 인력 교류 및 상호지원 ▲청렴 및 반부패 활동 관련 정보 공유 ▲내부통제 우수사례 ▲감사정보 및 기법 공유 ▲감사 전문성 강화를 위한 합동 교육 실시 등에 대해 상호 유기적인 업무 협력체계를 운영하기로 했다.


이어진 간담회에서 심사평가원은 지난 9월 국민권익위원회 공공기관 감사관회의에서 반부패·청렴 우수사례로 선정된 "부패방지체계 고도화 사례"를 발표했다. 이어, 카르텔형 부패위험 예방을 위해 실시한 '회의체 운영 실태' 내부감사 성과와 기관장 중심 부패방지경영 및 내부통제 시스템 운영 실적 등에 대해 공유했다.


심사평가원은 지난 9월 내부통제 전담부서 신설을 시작으로 기관 특성에 맞는 내부통제체계 구축을 전사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기관장-상임감사 간 공동선언식, 3급 이상 전 직원 대상 교육 실시 등을 통해 내부통제 인식 제고를 위해 노력해왔으며, 최근 경영전략과 연계한 "HIRA 자율적 내부통제체계 강화 추진 계획"을 수립하기도 했다.


감사실 또한 내부통제 3선 라인으로서 내부통제체계 수준 진단과 개선사항 도출을 위해 올 연말까지 "내부통제 진단체계"를 마련하여 기관의 자율적이고 실효성 있는 내부통제체계 운영을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심사평가원 김인성 상임감사는 "올해는 기관장 중심의 내부통제체계 구축 원년으로 경영진과 자체감사기구 간 유기적인 협업을 통해 관련 거버넌스를 정비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캠코와의 우수사례 공유 등을 통해 기관의 내부통제 역량 강화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0개

コメント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