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유성철 의학전문기자

이연제약, 코넥스트와 CDMO 사업을 위한 포괄적 업무협력 MOU 체결

미생물 발효 기반 공정개발 및 GMP 생산 등에 대한 CDMO 사업 협력
이연제약, 코넥스트와 CDMO 사업을 위한 포괄적 업무협력 MOU 체결(왼쪽부터 코넥스트 이우종 대표이사, 이연제약 유용환 대표이사)

이연제약이 코넥스트와의 업무협력을 통해 CDMO 사업 강화에 나선다.


이연제약(대표이사 정순옥, 유용환)은 코넥스트(대표이사 이우종)와 바이오의약품 CDMO(위탁개발생산) 사업을 위한 포괄적 업무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양해각서를 통해 양사는 재조합단백질 생산시스템을 기반으로, 미생물 발효 기반 CDMO 사업 협력을 수행하게 된다. 이와 더불어 바이오의약품 CDMO 사업 운영에 대한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지속적인 사업협력을 이어갈 계획이다.


구체적으로는 재조합단백질을 활용한 공정개발, 분석법 및 제형개발 등은 코넥스트가 담당하며, GMP 생산은 이연제약에서 진행하게 된다. 이와 더불어 제약사 및 바이오 벤처를 고객으로 유치하고 양사의 프로젝트를 연계해 CDMO 사업을 적극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코넥스트는 재조합 TLR5 agonist(작용제)와 재조합 collagenase(콜라겐분해효소) 두 가지 플랫폼 기술을 바탕으로 삶의 질 개선을 위한 다양한 바이오 신약을 개발하고 있는 바이오텍이며, 현재까지 128억원의 VC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코넥스트가 보유한 고순도 재조합단백질 제조기술과 파일럿 제조시설을 통해 임상시험용의약품의 공정개발, 스케일업 및 GMP 공정 이전에 소요되는 기간을 단축할 수 있으며, 이연제약이 보유한 바이오의약품 원액(DS)과 완제(DP)의 대량 생산능력을 바탕으로 CDMO의 상용화 생산까지 연계가 가능할 전망이다.


양사는 CDMO 사업 협력과 함께 다양한 파이프라인을 공동 개발하는 방안도 병행하기로 했다.


유용환 이연제약 대표는 “재조합단백질 기반기술을 보유한 코넥스트와의 사업 협력을 통해 CDMO 사업 역량을 강화하게 돼 기쁘다”며 “이번 MOU를 통해 이연제약은 미생물 발효 및 플라스미드 DNA 기반 사업에 더해 재조합단백질 분야에까지 그 영역을 확대하게 됐다. 앞으로도 우수한 파이프라인 및 플랫폼 기술을 보유한 여러 기업들과 함께 공동개발 및 CDMO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글로벌 기업으로 발돋움하겠다”고 말했다.


이우종 코넥스트 대표는 “세계적 수준의 GMP 제조시설을 보유한 이연제약과 협력할 수 있게 돼 기대가 크다”며 “이연제약과 함께 국내 기업들의 바이오신약이 조기에 상용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연제약은 첨단 바이오의약품 생산 시설인 충주공장을 기반으로 다수의 바이오 기업들과 파이프라인 공동개발 및 CDMO 사업 논의를 확장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s://www.reyonpharm.co.kr

댓글 0개

Commentair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