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하절기 감염병 비상방역 근무 체계 가동

"의료기관 및 보건기관에 감염병 사전홍보, 신고 연락체계 대비"


질병관리본부는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되는 5월부터 기온 상승 등으로 수인성 및 식품매개감염병 등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질병관리본부, 13개 국립검역소, 각 시·도 및 시·군·구 보건소에서 하절기 비상방역 근무 체계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비상방역 근무 체계는 5월 1일부터 9월 30일까지 5개월간 유지하고, 또한 동 기간 동안 비상연락체계 유지 및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 집단 발생 모니터링을 강화, 의료기관과 보건기관에 감염병 사전홍보 및 비상연락망 체계를 구축한다.


신속한 보고 및 대응할 수 있도록 평일 20시, 주말 및 공휴일 16시까지 24시간 업무체계를 유지한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신속한 대응을 위하여 2인 이상 집단설사 환자 발생시 가까운 보건소에 즉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하고, 안전한 음식물 섭취, 손씻기 등 감염병 예방수칙을 준수할 것을 권고했다.

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