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디컬포커스

‘BIO KOREA 2016’ 개막

인공지능, 첨단바이오기술, 빅테이터 정밀의학 등 미래 기술과 창업 조망


아시아 최대 바이오헬스 비즈니스 전문 국제행사인 ‘BIO KOREA 2016]이 ’보건산업 미래기술과 창업‘이라는 주제로 30일부터 4월 1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BIO KOREA 2016에서는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각광받고 있는 바이오헬스산업에 있어 인공지능의 의료적용(디지털 헬스케어), 빅데이터 기반 정밀의학, 첨단재생의료, 바이오헬스 창업 등 미래의학 및 첨단기술 트랜드를 조망할 예정이다.


특히 세계를 선도할 차세대 주자로 주목받고 있는 한미약품, 삼성바이오로직스, 녹십자, 유한양행, 대웅제약 등 우리나라 대표 기업들이 대거 참여하여 2017년 바이오헬스 7대 강국 도약을 위한 우리나라 바이오헬스산업의 수준과 미래를 확인해 볼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11회를 맞이하는「BIO KOREA 2016」은 역대 최대인 45개국 23,000여명의 국내·외 바이오분야 관계자가 참관할 것으로 예상되며, 세계 바이오 시장의 흐름과 창업 동향을 전망함으로써 창조경제의 핵심산업으로 거듭난 바이오헬스산업을 선도하고, 바이오분야 창업 및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BIO KOREA 2016은 크게 컨퍼런스, 비즈니스포럼, 전시회로 구성되어 있으며, 연구 개발, 투자, 일자리 연결과 창업, 제약산업 및 의료기기산업에 특화된 부대행사들로 구성돼 있다.


첨단바이오기술과 창업 등 비즈니스 중심으로 주제를 내실화하였고, 10개의 컨퍼런스 트랙과 9개의 부대 컨퍼런스로 구성하여 220명의 국내외 연사가 발표를 진행한다.


특히, 올해는 미래의학 및 첨단기술의 변화, 창업 활성화를 위하여 디지털 헬스케어, 정밀의학, 창업 트랙을 신규로 기획하였으며, 인공지능의 의료적 적용 등 디지털 헬스케어의 현재와 미래를 조망하고, 빅데이터 기반의 정밀의학 임상적용 및 사업화 전략을 소개할 예정이다.


한편, 존슨앤존슨 이노베이션 센터, 요즈마그룹 등 글로벌 창조혁신 인큐베이팅 플랫폼 및 디지털 병원 창업 사례 공유 등을 통해 바이오헬스 분야의 창조 벤처 활성화를 도모할 예정이다.


바이오헬스 비즈니스 전문 컨벤션의 핵심인 파트너링에서 25개국 300여개 참가기업들간 사전 미팅 예약이 1,000건을 초과하여, 역대 최대의 상담 실적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높아진 글로벌 제약 역량 위상에 맞춰, 존슨앤존슨, MSD, 아스트라제네카, 암웨이, 사노피, 노바티스 등 해외 주요 제약사들이 국내 기업과의 오픈이노베이션 기회 탐색을 위해 참가하여, 기술이전 및 공동연구를 희망하는 기업들에게 실질적인 거래의 장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행사에는 45개국의 244개사, 466개 부스 참여로 대기업, 유망 벤처기업 및 의사 창업 기업 등 역동적으로 변화하고 있는 바이오헬스 생태계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으며, 주요제품 전시 및 첨단 기술 시연을 통해 국내 기업의 기술 현황 및 바이오헬스산업 활성화를 위한 뜨거운 의지를 가늠할 수 있다.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