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메디컬포커스

심평원-질병관리청, 데이터 연계·활용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기관간 자료 연계를 통한 코로나19 빅데이터 구축 기반 마련 감염병 등 보건정책 수립을 위한 데이터 기반 협업체계 구축 심평원-질병관리청, 데이터 연계·활용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심평원-질병관리청, 데이터 연계·활용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심평원-질병관리청, 데이터 연계·활용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사평가원)과 질병관리청은 28일 심사평가원에서 양 기관이 생산·보유하고 있는 데이터를 연계해 보건정책 수립에 활용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그간 코로나19 확진자 관리, 국가예방접종 자료 활용, 감염병 발생국 입국자의 요양기관 방문정보를 통한 감염병 역학조사, 의료인력 관리 시스템, 치료제 투여이력 관리 시스템, 감염병 자동신고지원 시스템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서로 협력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양 기관이 보유한 데이터 공유를 통해, 건강정보 빅데이터 구축·개방 뿐만 아니라 감염병‧만성질환 등 보다 폭넓은 분야의 협력체계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건강정보 빅데이터 구축·운영·개방 관련 자료 제공 및 공유, 질병예방 및 보건정책 수립을 위해 필요한 근거 생산, 감염병·만성질환·희귀질환·건강위해 및 손상 요인‧항생제 사용관리‧예방접종 사업 등에 관한 협업체계 구축을 위해 함께 협력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강중구 심사평가원장은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이 보건의료 빅데이터 공유와 감염병 정보 지원 등 협력 체계를 구축하면 코로나19와 같은 국가 보건의료 위급상황에 신속히 대처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질병관리청과 지속적이고 긴밀하게 협력해 국민건강 증진과 보건의료기술 발전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지영미 질병관리청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데이터 기반 협력체계를 잘 구축한다면 더욱 다양하고 심층적인 연구‧분석이 가능해질 것"이라며, "이를 통해 다가올 또 다른 팬데믹 대응이나, 만성질환 정책 등 다양한 분야에서도 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심평원-질병관리청, 데이터 연계·활용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심평원-질병관리청, 데이터 연계·활용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댓글 0개

Comentários


bottom of page